default_setNet1_2

KCM, 9세 연하 비연예인과 결혼..혼인신고 마쳐

기사승인 2022.01.13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제공=이미지나인컴즈

[연예투데이뉴스=김은정 기자] 가수 KCM이 결혼소식을 전했다.

소속사 이미지나인컴즈 측은 13일 공식보도자료를 통해  "소속 아티스트 KCM(본명 강창모)가 평생을 함께 할 사람을 만나 결혼했다. 상대는 9세 연하의 평범한 회사원"이라고 발표했다.

이어 "두 사람은 최근 양가 가족들만 모인 단출한 자리에서 축복 속에 언약식을 가졌으며 현재 혼인신고까지 마쳤다."고 알리면서 "KCM 부부는 홀어머니를 모시기로 하고 경기도 김포에 세 식구가 함께 할 보금자리를 마련했으며, 3월 중 입주를 예정하고 있다."고 전했다.

코로나 상황을 지켜보며 예식이 수차례 연기되면서 발표도 미뤄졌다는 설명도 있었다. 그러나 이미 결혼식을 대체한 혼인식과 혼인신고도 마친 만큼 공식 발표로 이어진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 KCM은 손편지를 통해 팬들에게 결혼 소식을 전하면서 그동안의 감사한 마음을 담았다. KCM은 '갓파더', '편의점 미식회', '전설체전'에 출연하는 등 방송에서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 사진=KCM 손편지

이하, 이미지나인컴즈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KCM 소속사 이미지나인컴즈입니다.
 
이미지나인컴즈 소속 아티스트 KCM(본명 강창모)가 평생을 함께 할 사람을 만나 결혼했습니다. 상대는 9세 연하의 평범한 회사원입니다.
 
두 사람은 최근 양가 가족들만 모인 단출한 자리에서 축복 속에 언약식을 가졌으며 현재 혼인신고까지 마쳤습니다. KCM 부부는 홀어머니를 모시기로 하고 경기도 김포에 세 식구가 함께 할 보금자리를 마련했으며, 3월 중 입주를 예정하고 있습니다.
 
KCM은 지난해 결혼을 결심하고 결혼식을 포함해 결혼 준비를 해왔으나 코로나19로 불가피하게 예식이 수차례 연기되며 발표까지 미뤄지게 됐습니다. 다소 갑작스럽게 결혼 소식을 알리게 된 점, 너그러이 이해를 부탁드립니다.
 
KCM은 충분한 여유를 가지고 코로나19 현황을 지켜보며 추후 정식으로 예식을 치를 예정입니다. 비록 현재로써는 일정을 확정하기 어려운 상황이지만 많은 분들의 축하를 받고 한 분 한 분 대면해 고마운 마음을 전할 수 있는 결혼식 자리를 하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습니다.
 
두 사람의 앞날에 애정 어린 응원과 앞으로 KCM의 방송 및 음악 활동에도 많은 관심을 부탁드립니다.
 
이미지나인컴즈는 앞으로도 KCM의 활동에 변함없이 전폭적인 지원을 이어가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김은정 tvj@tvj.co.kr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7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