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김경화, SBS 금토드라마 ‘날아라 개천용’ 합류!...'첫 정극 데뷔'

기사승인 2021.01.15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제공 = 이엘라이즈

[연예투데이뉴스=김은정 기자] 아나운서 출신 배우 김경화가 ‘날아라 개천용’에 합류한다.

SBS 금토드라마 ‘날아라 개천용’(극본 박상규 / 연출 곽정환)에서 김경화는 극중 ‘김형춘’(김갑수 분)의 딸이자 법학전문대학원장 ‘김미영’ 역을 맡아 권상우, 정우성, 김주현과 함께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이에 김경화는 소속사 이엘라이즈를 통해 “오랜 시간 동안 연기 수업을 받으며 준비해오던 중 곽정환 감독님께서 제안해 주신 역으로 본격적인 배우 신고식을 치르게 돼서 너무 기쁩니다”라며 애정이 가득 담긴 출연 소감을 전했다.

또한 “언제나 그렇듯 현장은 너무 신나고 즐겁습니다. 그리고 새로운 분야에 도전하는 마음은 더욱 설레다 보니 벌써 다음 현장이 기대가 됩니다.
배우로서 용기 내서 더 열심히 할 수 있게 ‘날아라 개천용’과 김경화도 함께 많은 응원 부탁드리겠습니다”라고 앞으로의 포부를 덧붙였다.

김경화는 2000년 MBC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한 후 차분한 진행 실력으로 시사교양부터 예능, 유아 교육 프로그램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을 펼쳤다. MC는 물론 작가, 배우로 활동하며 ‘멀티테이너’로서 재능을 발휘했다.

그러던 중 2015년 프리랜서를 선언, 오랫동안 염원해온 배우 김경화로 발돋움을 시작했다.
드라마 <역적:백성을 훔친 도적>, 웹드라마 <트웬티 트웬티> 등 카메오로 출연하며 입지를 다져왔다. 이번 ‘날아라 개천용’이 첫 정극 도전이자 데뷔인 만큼 김경화가 시청자들에게 어떤 인상을 남기게 될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억울한 누명을 쓴 사법 피해자들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두 남자의 뜨거운 이야기 담은 SBS 금토드라마 ‘날아라 개천용’은 매주 금, 토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은정 tvjnews@tvj.co.kr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7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