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화보] AOA 찬미,’책과 함께 묻어난 사랑스러움’

기사승인 2020.02.18  

공유
default_news_ad1
   
▲사진=민음사 릿터 22호
   
▲사진=민음사 릿터 22호
   
▲사진=민음사 릿터 22호

[연예투데이뉴스=박병철 기자] 그룹 AOA 찬미가 독서에 대한 깊은 속내를 밝혔다. 

찬미는 민음사 격월 문학잡지 릿터(Littor) 22호의 공개된 화보를 통해 책과 함께 묻어나는 사랑스러움을 드러냈다. 그리고 책과 함께 그려나가는 자신의 삶을 소개했다.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찬미는 “일찍 일을 시작하다 보니 다른 데로 눈을 돌려 본 적이 없다. 세상에도 사람에도 호기심이 굉장히 많다”며 “에세이나 실용서처럼 작가의 생각이 많이 반영된 책들을 먼저 읽기 시작했다”고 독서에 흥미를 붙이게 된 계기를 설명했다.

찬미는 좋은 책에 대해 “삶이 긴 주기로 반복된다는 느낌을 받곤 한다. 반복해서 다시 돌아왔을 때 그때 읽었던 책에 손이 가면 그 책이 좋은 책”이라고 답했다. 덧붙여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는 일들이 계속 생겼으면 좋겠다. 예기치 않은 재미있는 일들을 기다린다”며 앞으로 쓰여질 자신의 미래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찬미는 그룹 AOA 활동뿐만 아니라 예능, 연기, 개인 유튜브 채널 ‘찬미찬미해’를 운영하는 등 다방면에서 엔터테이너로서 활약을 넓혀가고 있다.

찬미의 화보와 인터뷰는 릿터 22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병철 bchpark@mail.com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