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흥행질주 '겨울왕국 2' 개봉 10일째 700만 관객 돌파!

기사승인 2019.11.30  

공유
default_news_ad1

[연예투데이뉴스=남궁선정 기자]

숨겨진 과거의 비밀과 새로운 운명을 찾기 위해 모험을 떠나는 ‘엘사’와 ‘안나’의 이야기를 그린 <겨울왕국 2>가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30일(토) 오전 10시 기준 누적 관객 수 707만 7,515명을 기록하며 개봉 10일 차에 누적 관객 수 700만 명을 넘어섰다. 

이는 지난 2014년 12억 7,600만 달러의 흥행 수익을 달성하며 대한민국은 물론, 전 세계를 사로잡았던 <겨울왕국>이 국내 누적 관객 수 700만 명을 넘어선 시점보다 14일이나 앞선 기록으로 이미 ‘겨울왕국’이 ‘겨울왕국’을 뛰어넘었음을 보여준다. 

   
▲ 겨울왕국 2> ‘안나’ 캐릭터를 총괄 담당한 이현민 애니메이션 슈퍼바이저

이에 지난 25일(월)부터 26일(화) 이틀간 <겨울왕국> 시리즈의 오리지널 제작진과 함께 오랜만에 한국을 방문한 이현민 애니메이션 슈퍼바이저가 ‘안나’ 그림으로 국내 관객에게 감사 인사를 전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현민 애니메이션 슈퍼바이저는 <공주와 개구리>(2010)를 시작으로 <주먹왕 랄프>(2012), <빅 히어로>(2015), <주토피아>(2016), <모아나>(2017) 등 많은 사랑을 받은 디즈니 애니메이션에 애니메이터로서 기여해 왔다. 또한 ‘안나’ 캐릭터의 비주얼 개발, CG 캐릭터 애니메이션을 비롯한 전반적인 작업을 총괄 담당한 것은 물론, “‘엘사’가 겉으로 드러나는 마법 능력이 있다면 ‘안나’는 내면에 엄청난 힘과 공감 능력이 있다. 여러 사람을 포용하고 돕는 게 ‘안나’의 능력이라 생각한다”라며 ‘안나’ 캐릭터를 향한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 <겨울왕국 2> 개봉 10일 차에 누적 관객 수 700만 명 돌파를 기념한 이현민 애니메이션 슈퍼바이저의 '안나' 그림

이러한 그가 ‘안나’ 캐릭터를 드로잉하는 과정을 담은 영상과 함께, “700만 돌파!!! 축하합니다!! 감사합니다~♡”라고 한국 관객들을 향한 감사 메시지를 남겨 눈길을 끈다. 그림임에도 ‘안나’ 캐릭터가 지닌 밝고 따뜻한 매력이 드러날 뿐 아니라, 사랑하는 캐릭터가 애니메이터의 손에서 탄생하는 순간을 볼 수 있어 디즈니 영화 팬들에게 뭉클한 감동을 자아낸다.

누적 관객 수 700만 명을 넘어서며 이현민 애니메이션 슈퍼바이저가 ‘안나’ 그림으로 한국 관객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 영화 <겨울왕국 2>는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 안나와 엘사의 눈부신 성장이 경이롭게 빛난다! <겨울왕국 2>

 

남궁선정 zenosun@hanmail.net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