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배철수의 음악캠프' 10일간 스페셜 DJ..유희열부터 정재형까지

기사승인 2019.08.07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제공=MBC

[연예투데이뉴스=한연수 기자] MBC FM4U ‘배철수의 음악캠프’가 스페셜 DJ들과 청취자들을 만난다.

오늘(7일) ‘배철수의 음악캠프(이하 배캠)’ 제작진은 “12일부터 여름휴가를 떠나는 DJ 배철수를 대신해 4팀, 총 5명의 스페셜 DJ가 마이크 앞에 앉게 될 것”이라고 밝히며 특급 라인업을 공개했다.

먼저 소설가 김영하 작가가 스타트를 끊는다. 김영하 작가는 오는 12일 월요일부터 16일 금요일까지 닷새간 ‘배캠’의 스페셜 DJ로 활약할 예정이다.

이어지는 주말인 17일과 18일에는 프로듀서이자 방송인 유희열이, 19일 월요일과 20일 화요일 양일은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의 스핀오프 프로그램 ‘주호민·이말년의 침착한 주말’로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는 웹툰 작가 주호민-이말년 듀오가, 21일 수요일에는 ‘르 쁘띠 피아노(Le Petit Piano)’로 돌아온 가수 정재형이 ‘배캠’을 책임지게 된다.

한편, MBC 라디오 ‘배철수의 음악캠프’는 매일 오후 6시부터 8시까지 MBC FM4U(서울·경기 91.9MHz)에서 방송된다. PC 및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mini’로도 들을 수 있으며, 전국은 물론 전 세계에서 청취 가능하다.

한연수 tvj@tvj.co.kr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