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최우혁, tvN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출연 확정

기사승인 2019.04.08  

공유
default_news_ad1
   
 

[연예투데이뉴스=이애림 기자] 뮤지컬 배우 최우혁이 tvN 하반기 예정작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출연을 확정 지었다. MBN '연남동 539' 이후 두 번째 안방 나들이다.

tvN 새 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연출 민진기, 극본 노혜영 고내리, 제작 더문씨앤엠)는 악마에게 영혼을 판 스타 작곡가 하립(정경호 분)이 계약 만료를 앞두고 영혼 사수를 위해 인생을 담보로 한 일생일대의 게임을 펼치는 판타지 휴먼 드라마다.

극 중 최우혁은 이충렬(김형묵 분)의 젊은 시절을 맡아 연기한다. 이충렬은 하립의 소속사인 소울엔터테인먼트의 공동 대표로, 과거 잠시 가수활동을 했지만 타고난 사업수완으로 성공한 사업가로 살아온 인물이다.

뮤지컬 ‘엘리자벳’ ‘다윈영의 악의 기원’ ’벤허’ ‘프랑켄슈타인’ 등 굵직한 작품들에 출연하며 공연계의 ‘괴물신인’으로 관객들의 큰 사랑을 받은 최우혁이 브라운관까지 활동영역을 넓혀 시청자들에게 어떤 모습을 보여줄 지 기대와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tvN 새 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는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이애림 tvj@tvj.co.kr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