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현무X한혜진, 1년 열애 마침표..'나혼자산다' 동반 휴식

기사승인 2019.03.06  

공유
default_news_ad1
   
 

[연예투데이뉴스=김은정 기자] 전현무, 한혜진이 1년여 열애 끝에 "좋은 동료"로 돌아간다.

6일 오후, 전현무의 소속사 SM C&C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전현무 씨와 한혜진 씨는 좋은 동료로 돌아가기로 하였다."며 이같은 소식을 공식 발표했다.

이어 "많은 분들의 사랑을 받은 만큼, 다른 경로를 통해 소식이 전해지기 전에 먼저 알려 드리는 것이 도리라고 생각하여 말씀 전하게 되었다."며 두 사람의 결별 소식을 먼저 발표하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전현무, 한혜진은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호흡을 맞추며 연인관계로 발전했고 프로그램의 인기를 견인하는 한편,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아왔다. 특히 방송을 통해 두 사람이 티격태격하면서도 썸을 타는 모습 등이 노출되면서 시청자들 사이 커플로 응원하는 목소리가 높았고 이후 지난해 2월 두 사람의 데이트 장면이 포착되면서 공개 커플이 됐다. 지난 1년간 공개 커플로 사랑받은 만큼 그를 염두에 둔 '결별 선 공개'로 볼 수 있겠다. 

또한, SM C&C 측은 전현무의 '나 혼자 산다' 출연과 관련한 소식을 전했다. 그에 따르면 "(전현무 씨가) 출연 중이었던 MBC ‘나 혼자 산다’ 프로그램은 제작진과 상의를 통해 8일(금) 방송 이후 잠시 휴식의 시간을 가지기로 결정하였다. 개인적인 일로 프로그램에 영향을 끼치게 되어 시청자 분들께 진심으로 송구한 마음 전한다."고 밝혔다.

이는 한혜진 측 같은 입장이다. 한혜진 측 역시 소속사를 통해 전현무 측 입장과 동일한 보도자료 내용을 발표했고, '나 혼자 산다'에서 잠시 하차한다. 

이하, SM C&C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SM C&C 입니다.

최근 전현무 씨와 한혜진 씨는 좋은 동료로 돌아가기로 하였습니다.

다소 사적인 부분이지만 많은 분들의 사랑을 받은 만큼, 다른 경로를 통해 소식이 전해지기 전에 먼저 알려 드리는 것이 도리라고 생각하여 말씀 전하게 되었습니다.

출연 중이었던 MBC ‘나 혼자 산다’ 프로그램은 제작진과 상의를 통해 8일(금) 방송 이후 잠시 휴식의 시간을 가지기로 결정하였습니다. 개인적인 일로 프로그램에 영향을 끼치게 되어 시청자 분들께 진심으로 송구한 마음 전합니다.

전현무 씨를 응원해 주시는 많은 분들께 감사드리며,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 뵙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김은정 tvj@tvj.co.kr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