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공원소녀(GWSN), 두 번째 앨범으로 3월 컴백

기사승인 2019.02.11  

공유
default_news_ad1
   
 

[연예투데이뉴스=김은정 기자] 7인조 걸그룹 공원소녀(서령, 서경, 미야, 레나, 앤, 민주, 소소)가 올봄 새로운 앨범을 들고 돌아온다.

11일 소속사 키위미디어그룹은 “공원소녀가 오는 3월 두 번째 앨범을 발매하며 컴백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9월 데뷔 앨범 ‘밤의 공원 part one(THE PARK IN THE NIGHT part one)’으로 가요계 입성한 공원소녀는 타이틀곡 ‘퍼즐문(Puzzle Moon)’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며 대세 루키 걸그룹으로 자리매김했다.

비활동기에도 다양한 행보를 펼친 공원소녀는 두 번째 앨범 발매를 예고하며 2019년 상반기 가요계에 당찬 도전장을 던졌다.

특히 3월에는 음악팬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아이돌들의 컴백 및 데뷔가 예정된 가운데, 공원소녀까지 아이돌 대란 합류를 알려 벌써부터 뜨거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소속사 키위미디어그룹 측 관계자는 “공원소녀는 데뷔 앨범 활동을 마무리한 후 팬들에게 더욱 업그레이드된 음악 및 무대를 보여주기 위해 새 앨범 준비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한층 더 새로워진 모습으로 팬들을 찾을 계획이니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김은정 tvj@tvj.co.kr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ad27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