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뉴이스트, '플레디스와 전원 재계약 성사','완전체 기대 UP'

기사승인 2019.02.01  

공유
default_news_ad1
   
 

[연예투데이뉴스=김은정 기자] 5인조 보이그룹 뉴이스트(JR, Aron, 백호, 황민현, 렌)가 현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원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1일 공식 입장문을 통해 "뉴이스트 멤버 JR(김종현), 아론, 백호(강동호), 민현(황민현), 렌(최민기) 전원이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알려왔다. 또한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향후 그룹 활동 및 개별 활동에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고 든든한 조력자이자 버팀목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예정입니다." 입장을 전했다.

보이그룹 뉴이스트 지난 2012년 데뷔, 2017년 Mnet '프로듀스101 시즌2'를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특히, 멤버 황민현은 돋보적인 그룹 '워너원'을 통해 활발한 활동을 펼쳤으며, 그 외 멤버들은 뉴이스트W로서 많은 인기를 구가하는 중이다. 이번 재계약을 통해 뉴이스트 완전체에 대한 기대가 더욱 높아지고 있다.

다음은 공식입장 

안녕하세요.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입니다.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소속 그룹 뉴이스트 멤버 JR(본명: 김종현), Aron, 백호(본명: 강동호), 민현(본명: 황민현), 렌(본명: 최민기) 전원이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 했음을 알려 드리고자 합니다.

뉴이스트는 지난 2012년 데뷔 이후 7년이 넘는 세월 동안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와 함께 성장해왔으며 소속 아티스트로 당사와의 변함 없는 신뢰와 끈끈한 애정을 바탕으로 동고동락하며 열심히 활동을 이어 왔습니다.

이번 재계약 체결 소식은 뉴이스트가 공식 팬카페를 통해 가장 먼저 팬 여러분들께 알려드린 바와 같이, “그룹 뉴이스트로써 더 성장하고 발전된 모습을 보여 드리기 위해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와 다시 한 번 함께 하고자 멤버 전원이 함께 뜻을 모았고, 팬 분들과 함께한 소중한 약속을 지켜 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번 계약의 의미를 전했습니다.

오랜 시간 동안 당사와의 변치 않는 신뢰와 신의를 바탕으로 함께 해온 뉴이스트와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최근 뉴이스트 5명의 멤버들과 전원 재계약을 완료했으며 향후 그룹 활동 및 개별 활동에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고 든든한 조력자이자 버팀목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예정입니다.

항상 뉴이스트를 응원해주시고 사랑해주시는 팬 여러분들을 위해 뉴이스트 멤버들은 더욱 최선을 다할 것이며, 앞으로 더 좋은 음악과 활동으로 팬 여러분들을 찾아 뵙겠습니다.

마지막으로 팬 분들께서도 뉴이스트의 앞날을 변함 없이 응원 해주시길 바라며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와 함께 더 멀리 앞으로 나아갈 뉴이스트의 행보에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김은정 tvjnews@tvj.co.kr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ad27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