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방중현, 스크린 컴백작 영화 '그림자 먹는 개'로 역대급 연기변신 예고

기사승인 2018.06.19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제공=제니스미디어콘텐츠

[연예투데이뉴스=김은정 기자] ‘구르미 그린 달빛’ 에서 김근교 역으로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선보인 배우 방중현이 영화 ‘그림자 먹는 개’ 를 통해 오는 28일 관객들과 만난다.

개봉을 앞둔 ‘그림자 먹는 개’ 는 우리 모두는 매 순간 선택을 하며 살게 되고 그 선택에 따른 대가를 받게 된다 는 메시지를 담은 영화다.

영화 ‘그림자 먹는 개’에서 ‘문수’역을 맡은 방중현은 주인공 ‘나모’ 의 혼란을 가중시키는 인물로매력적인 외모와 화려한 싱글의 삶을 살고는 있지만 언제나 욕망을 갈망하고 인간관계에 있어서는 진정한 맺기가 불가능한 인물이다.

‘그림자 먹는 개’ 에서 방중현은 상황에 따라 변하는 복잡한 내면의 다양한 감정을 섬세하게 그려내며 역대급 연기 변신을 예고 했으며 현재 차기작 검토중에 있다.

한편 ‘나는 나를 파괴할 권리가 있다’ , ’나두야간다’ 의 미술감독을 한 최나니 감독의 2018년 첫 연출작인 영화 ’그림자 먹는 개’ 는 오는 6월 28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김은정 tvj@tvj.co.kr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