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이특,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AAA)' 2년 연속 MC 출격

기사승인 2017.09.07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연예투데이뉴스=김은정 기자] '슈퍼주니어'의 이특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 개최될 'Asia Artist Award'의 MC로 출격한다.

올해 제 2회를 맞은 ‘2017 Asia Artist Awards(조직위원장 장윤호. 2017 아시아아티스트어워즈 이하 ’AAA’)’는 국내 최초의 아시아 드라마, K-POP 통합 시상식으로, 더욱 커진 스케일로 아시아 셀럽들과의 클래스가 다른 축제를 예고해 기대감을 최고조로 이끌고 있다. 

역대급 페스티벌을 이끌어갈 MC는 대한민국 대표 한류아이돌 슈퍼주니어의 이특이 맡는다. 작년에 이어 올해 또 한 번 ‘AAA’를 진행하게 된 이특은 여전히 한류 열풍을 이끈 스타의 건재함을 과시하고 있으며 깔끔한 진행 능력은 이번에도 진가를 발휘할 예정이다.

대한민국과 아시아를 빛낸 배우, 가수를 공정하게 심사해 영광의 수상자를 가리는‘AAA’는 올해 일본, 중국, 대만, 홍콩, 싱가폴, 인도네시아의 아시아권을 비롯해 남미 아르헨티나와 북미의 멕시코를 포함한 미주지역, 유럽권의 한류 팬들을 대상으로 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쟁쟁한 후보들을 선발하며 분야별로 가장 높은 평을 받은 아티스트에게 상을 수여한다. 

특히 작년보다 규모를 확대해 가수 20팀, 배우 20명이 참석할 예정이며 최고의 한류스타들이 한 자리에 모여 시상식을 빛낸다. 내로라하는 아시아 대표 스타들이 대거 참석하는 시상식인 만큼 벌써부터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열광적인 반응이 예상된다. 이에 ‘AAA’의 위상을 높여줄 아시아 셀럽들의 초호화 라인업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더불어 더 많은 관객과 함께하기 위해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약 7,000여 석 규모로 진행한다. 지난해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시상식의 격을 높였다면, 올해는 모두가 어울리는 진정한 축제가 될 것이라고 조직위는 확신했다. 

한편, 전 세계를 아우르는 아시아 스타들이 모일 ‘Asia Artist Awards’는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스타뉴스(STARNEWS)가 주최하며 Asia Artist Awards 조직위원회의 주관으로 오는 11월 15일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

김은정 tvj@tvj.co.kr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주간 및 월별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