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나라, '수상한 파트너' 차유정으로 배우 신고식 '성공적 완수'

기사승인 2017.07.13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나라 SNS

[연예투데이뉴스=김정은 기자] '수상한 파트너'로 첫 드라마에 나선 나라가 성공적인 안방신고식을 치른 가운데, 오늘(13일) 마지막 회를 앞두고 종영 소감을 전했다.

SBS 수목드라마 ‘수상한 파트너(극본 권기영, 연출 박선호)’에서 걸크러쉬 여검사 차유정으로 활약하고 있는 나라 13일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수상한 파트너’ 대본 인증샷과 함께 종영 소감을 개제했다.

나라는 “처음에는 걱정과 두려움이 있었지만, 아낌없이 응원해주시고 예뻐해 주신 덕분에 점점 차유정 역할에 빠져들 수 있었던 것 같다”라며 “차유정으로 행복한 시간이었다. 앞으로 더 발전된 연기로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 아직 마지막 회가 남아 있으니 끝까지 본방 사수 부탁드린다”라며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나라가 연기한 차유정은 연속해서 일어나는 살인 사건을 해결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열혈검사’의 모습을 보여준 것은 물론 극 중 인물들 사이에서는 인간적이고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반전 매력을 선사하며 마지막까지 시청자들의 마음 속 픽으로 활약했다.

데뷔 이후 첫 드라마 도전으로 주목받은 나라의 연기도 눈길을 끌었다. 걸크러쉬 액션부터 검사로서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 그리고 차가운 표정까지 완벽 소화했으며 극 중 배우들과의 특급 케미까지 보여 주었다. 가수 '헬로비너스'의 매력과는 또 다른 '배우'로서 모습을 보여주며 성공적인 첫 발을 디딘 나라의 앞으로의 연기 활동에 대한 기대감 또한 높아지고 있다.

한편, 마지막까지 나라의 활약이 기대되는 SBS 수목드라마 ‘수상한 파트너’의 마지막 회는 13일 밤 10시 SBS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김정은 tvj@tvj.co.kr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