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곽시양 “유아인 선배에 안 밀리려 열심히 준비했다”

기사승인 2017.06.23  

공유
default_news_ad1
   
 

[연예투데이뉴스=홍미경 기자] 드라마 ‘시카고 타자기’에서 인상 깊은 악역으로 시선을 끌었던 곽시양이 유아인과의 호흡에 대해 언급했다.

곽시양은 매거진 앳스타일(@star1) 2017년 7월호를 통해 공개되는 화보 및 인터뷰를 진행했다.

촬영 이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최근 종영한 tvN ‘시카고 타자기’ 촬영 당시 유아인과 호흡에 대해 묻는 질문에 곽시양은 “느끼는 게 많았다”고 답했다.

이어 “유아인 선배를 보니 쌓인 내공, 경험이 굉장히 중요한 것 같다”면 “내가 맡은 역할이 유아인 선배와 부딪히는 역할이라 안 밀리려고 열심히 준비했다”며 수줍게 웃었다.

   
 

또 곽시양은 예능프로그램 출연에 대해 이야기하던 중 “SBS ‘정글의 법칙’은 어땠나. 많이 힘들었을 것 같다”는 말에 “당시에는 여유가 없었는데, 돌아오니 생각이 많이 난다”고 회상했다. 

그러면서 곽시양은 “치열한 삶을 벗어나 그런 삶을 느껴볼 수 있었던 게 참 좋았던 것 같다. 다시 출연하고 싶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곽시양은 자신의 매력에 대해 “다들 과묵하고 조용한 사람이라고 생각하는데 아니다”라며 “친구들 사이에서 장난도 많이 치는 스타일”이라고 공개했다. 이어 “한마디로 반전 있는 스타일?”이라며 호탕하게 웃었다.[사진제공= 앳스타일]

홍미경 mkhong77@gmail.com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ad27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